•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작가 윤동주 출판 소와다리 님의 별점
    보고 싶어요
    (0명)
    보고 있어요
    (0명)
    다 봤어요
    (1명)
    ‘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르러 한 점 부끄럼이 없기를’
    이 문장을 모르는 이는 많지 않을 것이다. 시를 읽지 않았어도, 한컴타자연습을 좀 해 본 사람이라면 잊을 수 없는 그 문구. 사실 윤동주의 시는 국어시간에 문학으로 조각조각 분해하여 이론적으로 접한 일이 더 많았다.

    그 후 고등학교 때 ‘쉽게 쓰여진 시’를 읽으며 그의 삶에 대하여 궁금증이 생겼고, 직접 찾아 보며 윤동주의 시와 많이 가까워졌다. 그 후 바쁜 일상 속에서 잊고 살다가 ‘동주’라는 영화와 함께 내 안에 먼지가 쌓인 채 놓여있던 ‘서시’가 다시 반짝거리기 시작하였다. 이 책은 그 때 샀던 책이다. 그의 유고시집의 초판본. 기념으로 나왔던 오리지널 디자인의 책을 구했고, 내용 역시 불규칙하고 한자가 섞인 세로인쇄로 되어있다. 읽기는 힘들어졌지만, 마음 속엔 더 깊이 남는 것 같다.
    더보기
    좋아요 1
    댓글 2
    • 1 person 좋아요 님이 좋아합니다.
    •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ㅋㅋ 제목을 읽고서 뭔가 익숙해 작가를 보니 윤동주 작가님이네요
      고등학생 때 엄청 자주 들었던 이름ㅋㅋ
     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, 제목이 정말 현학적이라 언젠가 시간될 때 까먹지 않고 읽어볼게요

    • 윤동주시인에 대해서 사실 그 일대기를 잘 알지는 못합니다. 이 책을 통해 시도 읽어보고 그 이후에는 다른책을 골라서 일대기에대해서도 알아보고싶네요. 감사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