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소크라테스의 변명(정암학당 플라톤 전집 18) 작가 플라톤 출판 이제이북스 ILikeCoral 님의 별점
    4.5
    보고 싶어요
    (0명)
    보고 있어요
    (0명)
    다 봤어요
    (2명)
    철학은 어려울 것이라는 생각에 아직 입문하지 못한 사람이라면,
    그 시작을 함께하기에 좋은 책.

    -
    소크라테스의 어투와 말버릇을 살려 번역했다고 한다. 그래서 더욱 읽기에 난해할 것으로 예상했으나 정말 술술 읽을 수 있는 책이었다. 내용은 쉽지 않지만, 어휘와 문장들이 어렵게 쓰여져 있지는 않다. 특정 부류의 사람들만이 아닌, 다양한 대중들을 상대로 하는 말들이기 때문에 최대한 많은 사람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쉽게 말을 했을 것으로 짐작된다.

    왜 다들 고전이 중요하다고, 철학이 중요하다고 하는지 알 것 같다. 사고의 틀을 넓혀주고, 인생을 바라보는 시각 또한 넓어짐을 느꼈다. 특히 '무지'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알게돼 흥미로웠다.

    돈과 명예보다 지혜와 영혼을 다듬는 것에 더 임하는 사람이 되고자 한다면, 그리고 스스로를 다듬는 것에서 더 나아가, 만나는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되고자 한다면, 읽어보면 좋을 책이라고 생각한다.
    더보기
    좋아요 2
    댓글 2
    • 2 people 좋아요 님이 좋아합니다.
    • 중학생 때 읽은 청소년용 국가론에서 소크라테스와 사람들 사이에서 오고갔던 대화들이 기억나네요! 대학에 와서 철학책을 접하기 쉽지 않았는데 이 책은 꼭 읽어보고 싶네요~

    • 고전을 읽으려다 보면 번역이 정말 중요하다는 생각에 책을 고르는 과정이 다른 책보다 배는 걸릴 때가 많습니다. 위 책은 이 출판사로 한번 도전해봐야겠네요.